‘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대책 점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대책 점검’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0.02.04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원주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위원들 동참
▲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대책 점검’
[업코리아] 더불어민주당 송기헌 국회의원이 4일 오후 3시 원주보건소를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상황을 점검하고 철저한 대책을 당부했다.

이 자리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김정희 원주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해 문정환·조상숙·최미옥 위원과 김광수 원주시부시장, 이미나 원주시 보건소장 등이 참석했다.

4일 현재 원주지역에 확진 환자가 발생하진 않았지만, 12번 확진 환자가 강원도 강릉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지역 주민의 불안감도 커지고 있다.

전국적으로는 16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하는 등 바이러스 감염자는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원주시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김광수 부시장을 본부장으로 방역대책본부를 구성해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또한, 확진자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과 원주의료원, 보건소 등에 24시간 선별진료소 운영 의심환자 이송대책 자택 격리자 일대일 능동감시 관내 중국인 유학생 및 근로자 교육 마스크 및 세정제 배부 구급차 지원 및 방역 등적극적 대응책도 마련했다.

송 의원은 “감염병 문제는 늑장대처보다 차라리 과잉대처가 낫다”며 “행정력을 총동원해 감염병 확산 차단과 주민 불안 해소를 위해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