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성평등 정책 ‘더 제주처럼’ 여성 안전분야 강화
양성평등 정책 ‘더 제주처럼’ 여성 안전분야 강화
  • 김시온 기자
  • 승인 2020.01.28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 안심 3종 세트 등 41개 사업 145억 투자 확대
▲ 제주특별자치도
[업코리아] 제주특별자치도는 생활체감형 양성평등 정책 ‘더 제주처럼’ 시행 2년차인 올해, 41개 사업에 145억원을 투자해 ‘성평등한 제주’ 실현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더 제주처럼’ 양성평등 정책은 2019년부터 4개년 계획으로 ‘소통과 포용으로 더 성평등한 제주사회 실현’비전을 세우고 성평등한 사회환경 조성 여성·가족의 삶의 질 제고 여성의 경제적 역량강화 등 3대 목표를 설정해 추진하고 있다.

2019년도에는 성평등 거버넌스 기반 구축, 성인지 정책 추진 실행력 강화,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사업 발굴 및 여성안전과 여성의 사회적 참여 기반을 구축했다.

전국 최초 성평등정책 전담부서 신설로 정부와 지자체의 성평등 전담조직 활성화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으며 타 지자체의 벤치마킹 사례로 소개되고 있다.

또한 2019년도 대통령 업무보고 시에도 지역의 우수사례로 소개되는 등 양성평등 실현을 도모하고 있다 ‘더 제주처럼’ 시행 2년차인 금년도는 그동안의 추진 결과와 제주지역 성평등 지수 중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나고 있는 안전부문의 지수를 높여 나가기 위해 여성 안전 분야의 정책발굴과 사업을 확대 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를 위해 여성안전과 건강 증진 정책 분야에 109억원을 투자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주지역 여성 1인 가구의 증가율은 세종시 다음으로 높게 나타나고 있어 이들 여성 1인 가구 안전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여성 안심 3종세트 지원 사업과 택시 및 심야버스 안전서비스 사업 등에 10억원을 투자하고 여성 안전도시 인프라 조성과 여성안심 시책 강화를 위해 생활안전 사각지대 개선 CCTV 및 스마트 관제시스템 도입을 추진한다.

돌봄의 사회적 책임강화 분야에 18억원을 투자한다.

핵가족화 및 맞벌이 부부 증가에 따른 공적 돌봄서비스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수눌음 육아나눔터 조성과 운영비를 월 50만원에서 최대 80만원까지 차등 확대 지원하며 24시간 긴급 돌봄 센터 2개소를 추진한다.

성평등 문화확산 사업 분야에 양성평등교육센터 설치 운영 3억원, 생활 속 문화확산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과 성평등 공감 캠페인, 성평등 미디어상 등에 4억원 투자한다.

이 외에도 성평등 정책 실행력강화, 여성대표성 강화, 여성친화환경 조성, 여성일자리 강화 분야 등에 11억원을 지원한다.

‘더 제주처럼’시행 2년차인 올해는 양성평등 정책의 도민의식 확산을 위해 양성평등 정책 공모 방법을 다양화해 도민들이 만들어가는 양성평등 정책 발굴과 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으로써 양성평등 정책 확산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현숙 제주특별자치도 성평등정책관은 “‘더 제주처럼’시행 2년차인 올 해에는 찾아가는 성평등협의회 운영 등 민관 거버넌스 협력 강화로 실효성 있는 양성평등 정책 실현을 위해 적극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