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대학생 아르바이트, 문화유적·도시기반시설 탐방 실시
양주시 대학생 아르바이트, 문화유적·도시기반시설 탐방 실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20.01.24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주시 대학생 아르바이트, 문화유적·도시기반시설 탐방 실시
[업코리아] 양주시는 지난 22일 겨울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참여자를 대상으로 관내 문화유적지와 도시기반시설 탐방을 진행했다.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의 일환인 대학생 아르바이트 사업은 최저 임금 상승 등 아르바이트를 구하기 힘든 대학생을 대상으로 공직 사회 경험을 통해 진로 선택의 폭을 넓히고 경제적 자립심을 키우는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에는 총 70명의 대학생이 참여했으며 오는 2월 14일까지 2기로 나눠 각 3주간 운영한다.

새로이 진행하는 관내 탐방은 참여 학생들이 내 고장에 대한 올바른 이해로 애향심을 키우고 양주의 미래를 이끌어 갈 우수인재로 성장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탐방은 양주의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익히고 미래첨단도시로의 도약을 체감할 수 있도록 회암사지박물관과 양주관아지, 양주향교, 스마트시티복합센터, 하수종말처리장 등에서 진행했다.

이성호 시장은 “이번 탐방으로 우리 고장의 살아 숨 쉬는 역사와 문화유적의 숨결을 느끼고 양주시민으로서의 자긍심과 애향심을 키울 수 있길 바란다”며 “대학생 아르바이트 정원을 늘리는 등 좀 더 많은 학생들이 공직사회를 이해하고 생생한 업무 현장에서 양주시를 알아가는 기회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