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혁신 통해 시민들이 편리한 희망버스 만들어요’
‘버스혁신 통해 시민들이 편리한 희망버스 만들어요’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11.09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7일과 8일 이틀간 완주 힐조타운에서 전주시민의 버스위원회 워크숍 개최
▲ 전주시
[업코리아] 전주 시민의 버스위원회가 편리한 대중교통 환경을 만들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전주시는 지난 7일과 8일 이틀간 완주군 힐조타운에서 시민의 버스위원회에 참여한 노·사·민·정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출범 5주년 기념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에서 참석자들은 내년부터 도입될 예정인 수소버스의 개발현황과 정책방향을 알아보고 2020년도 전주시내버스 정책방향과 시내버스 1일 2교대 안정화를 위한 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먼저 장태연 전북대 교수가 진행한 ‘2020년도 전주시내버스 정책방향’ 주제 토론에서는 전주시 2020년 대중교통정책 전주시 중앙버스정류장 및 복합환승센터 타당성 검토 마을버스 및 노선개편 추진상황에 대한 발표와 질의응답, 정책제안 등이 진행됐다.

이어 김남규 전북참여자치시민연대 위원장이 사회를 맡은 ‘1일 2교대 안정화를 위한 방안’ 주제 토론에서는 1일 2교대 문제점 및 대책 시내버스 주 52시간에 따른 쉬프트제도 이해 등에 대한 발표와 쟁점토론이 펼쳐졌다.

이날 워크숍에 참석한 장변호 전주시 시민교통본부장은 “이번 워크숍은 전주시내버스의 개혁방안에 대해 다양한 생각을 공유하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며 “노·사·민·정의 의견을 충분히 검토한 후 실현가능한 정책이 될 수 있도록 시내버스 정책을 펴나가겠다”라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