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가을철 영농폐기물 집중수거 나서
안산시, 가을철 영농폐기물 집중수거 나서
  • 최성종 기자
  • 승인 2019.11.04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9일까지…농촌폐비닐 배출량 2톤 이상이면 수거장려금 지급
▲ 안산시
[업코리아] 안산시는 농촌폐비닐, 폐농약 빈병 등 영농폐기물 대량 배출 시기를 맞아 영농폐기물 방치 및 불법 소각 예방을 위한 ‘가을철 영농폐기물 집중 수거’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이달 29일까지 마을 또는 농가별로 영농과정에서 발생하는 농촌폐비닐을 흙, 돌 등 이물질을 제거하고 재질 및 색상별로 분류해 배출하면 수거할 예정이다. 수거한 영농폐기물은 한국환경공단에서 재활용 처리한다.

특히 농가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배출량이 2톤 이상일 경우 수거장려금을 지급할 방침이다. 장려금은 이물질 함유도에 따라 등급을 판정해 ㎏당 A등급에 해당할 경우 140원, B등급은 100원, C등급은 60원이 지급된다.

시 관계자는 “경작지 등에 방치되거나 불법 소각·매립되고 있는 폐농약병 및 농촌폐비닐 등을 집중 수거함으로써 농촌지역 환경보호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