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사회복지시설 실내공기질 비교적 ‘양호’
대구사회복지시설 실내공기질 비교적 ‘양호’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10.23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보건환경연구원, 복지시설 20곳 실내공기질 무료검사 결과
▲ 대구사회복지시설 실내공기질 비교적 ‘양호’
[업코리아] 대구보건환경연구원은 관내 사회복지시설에 대해 실내공기질 무료검사를 실시한 결과, 대부분의 시설에서 실내공기질이 비교적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내공기질 무료검사는 ?실내공기질관리법? 법적 관리대상이 아닌 관내 사회취약계층 이용 복지시설 20개소에서 신청을 받아 지난 9월 16일부터 10월 15일까지 실시했다.

그 결과 17개 시설은 실내공기질관리법의 환경민감계층 다중이용시설 기준에 적합했고, 3개 시설은 일부 항목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준초과시설 3개소에 대해서는 연구원들이 다시 시설을 방문해 원인진단 및 공기질 개선방안을 알려준 후 재검사를 실시, 모두 기준에 적합하게 관리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검사항목은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이산화탄소, 폼알데하이드, 총부유세균 등 5개 항목이었고, 기준초과 항목은 주로 환기부족으로 인한 이산화탄소, 총부유세균이었다.

도주양 대구보건환경연구원장은 “사회복지시설은 실내거주 시간이 많고 면역력이 약한 노약자와 장애인 등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로 실내공기질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사회취약계층 이용 시설에 대한 실내공기질 검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실내환경 개선에 도움을 주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