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부안면 행복나눔체 태양광전등 50개 달아드려
고창군 부안면 행복나눔체 태양광전등 50개 달아드려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10.22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창군 부안면 행복나눔체 태양광전등 50개 달아드려
[업코리아] 고창군 부안면 행복나눔체는 밤에 길이 어두워 이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지난 9월부터 진행한 태양광 전등 50대 설치 봉사를 완료했다.

회원들의 기부금으로 태양광 전등 50대를 구매하고, 지난 9월부터 10여명의 회원들이 생업이 끝난 후 저녁에 모여 태양광 전등을 설치했다. 마을 골목길과 홀로계신 어르신 집 앞에 전등을 설치해 어둠을 밝혔다.

부안면 행복나눔체는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작지만 따뜻한 마음을 모아 이웃들과 행복을 나누기 위해 2018년 설립됐다.

현재 90여명의 회원이 매달 1000~5000원을 기부하고 있으며 기부금 전달, 재능기부, 봉사활동 등 다양한 방법으로 따뜻한 부안면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부안면 행복나눔체 강길구 대표는 “따뜻한 마음들이 모아져 어르신들이 안전하게 밤길을 다니실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봉사하고 행복을 나누며 따뜻한 부안면을 만들기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