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필요한 방사선 검사 줄이기 위한 영상진단 가이드라인 개발
불필요한 방사선 검사 줄이기 위한 영상진단 가이드라인 개발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10.22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이드라인 활용을 통한 불필요한 환자 피폭 감소 기대
▲ 보건복지부
[업코리아] 질병관리본부는 방사선 피폭을 수반하는 영상검사가 꼭 필요한 경우에 실시되어 환자의 불필요한 피폭을 줄여 나갈 수 있도록 정책 연구 사업을 통해 영상진단 정당성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가이드라인 마련을 통해 의료방사선의 적정 사용을 유도하고 불필요한 방사선 피폭으로부터 환자를 보호할 수 있도록 의료분야 중 12개 분과에 대해 105개 핵심질문에 따른 202개 권고문을 설정했다.

가이드라인에서는 4단계의 권고등급 체계를 마련하였으며 대상 검사의 상대적인 방사선량 정보를 기호를 사용하여 알기 쉽게 표기했다.

가이드라인은 권고내용을 하나의 주제어로 검색 시 혼란을 줄이기 위해 분과별로 가이드라인을 작성하여 활용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대한의사협회 등 관련 학·협회를 통해 가이드라인이 널리 활용되도록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질병관리본부는 가이드라인의 핵심질문과 권고문을 지속적으로 확대·개발하여 적용범위를 넓혀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의료방사선 피폭을 줄이기 위해서는 방사선 위해 및 안전관리에 대한 의료인의 인식이 매우 중요하며, 이번에 마련된 가이드라인이 꼭 필요한 경우에 적절한 영상검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