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그대로 가게 놔두지 설리 부검, 얼마나 황망하고 안 믿어졌으니...
그냥 그대로 가게 놔두지 설리 부검, 얼마나 황망하고 안 믿어졌으니...
  • 최재성 기자
  • 승인 2019.10.16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토 : 스타뉴스 유튜브 채널 영상캡쳐
포토 : 스타뉴스 유튜브 채널 영상캡쳐

 

[업코리아= 최재성 기자] 많은 사람들이 설리 부검에 대해 찾아보고 있는 수요일 저녁이다.

이는 그저께 청천벽력 같은 소식을 전한 그녀가 스스로 세상을 하직한 것과 관련, 혹시 모를 다른 원인이 있을지 알아보기 위한 것에 기인한다.

이를 방증하듯 현재 대형포털 서치리스트 상단에 설리 부검이 올라와 있는 등 많은 이들의 눈과 귀를 블랙홀처럼 끌어들이고 있는 상황이다.

수사당국은 어제 설리에 대한 부검을 관계기관에 신청을 했고, 다음날인 오늘 아침에 이를 시행했다. 그 결과 다른 사람이 그녀를 살해했다는 흔적 등을 찾을 수가 없었다고 전했다.

이날 설리의 부검 소식을 접한 많은 사람들은 관련기사 창에 “그냥 그대로 가게 놔두지. 왜 하냐?” 등의 의견들을 나타냈다. 

그러나 “가족들도 얼마나 황망하고 안 믿어지면 이걸 할까. 편히 잠들기를” 등의 의견도 많은 사람들의 호응을 얻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