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계절’ 살해를 지시한 태준최정우을???
‘태양의 계절’ 살해를 지시한 태준최정우을???
  • 허우진 기자
  • 승인 2019.10.15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2 태양의 계절

[업코리아=허우진 기자] 10일 방송된 KBS2 ‘태양의 계절’에서 장정희(이덕희)가 황재복(황범식) 살인사건 용의자로 몰린 오태양(오창석)을 구해주라고 임미란(이상숙)에게 빌었다.

미란(이상숙)은 자신을 용서하겠다던 유월(태양-오창석)의 말을 떠올리고 재복의 살해를 지시한 태준(최정우)을 만났다.

미란은 태준에게 “지난 번 오서방에게도 수면제가 아닌 다른 약이었냐? 왜 이번에는 수면제가 아닌 그런 몹쓸 약을 준 거냐?”라고 따졌고 태준은 “그 영감탱이가 나에 대해 더무 많은 것을 알고 있더라”고 답했다.

아들 김유월(오창석 분)이 살인자 누명을 쓰자 장정희는 임미란을 찾아가 무릎꿇고 애원했다.

“우리 유월이 좀 살려주세요. 지금 나랑 경찰서가서 우리 아들 아무 죄 없다고 말 좀 해주세요”라고 부탁했고, 결국 그녀는 충격에 쓰러졌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