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 국비 공모사업 선정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 국비 공모사업 선정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10.14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청사 태양광 설치로 정부의 3020정책 적극 부응
▲ 군산시
[업코리아] 군산시가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되며 지역 경제발전을 도모한다.

군산시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2020년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 국비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3억원을 지원받는다고 밝혔다.

신재생에너지 지역지원사업은 지역특성에 맞는 신재생에너지 공급을 통해 지자체 에너지 수급체계를 강화하고 지역경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시 소유 공공청사의 전력 사용량을 체계적으로 분석하고 현장실사를 통해 대상지를 선별했으며, 국비 공모사업에 총 사업비 6억5천만원을 지원해 최종 선정됐다.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공공청사 11개소에 총 275Kw 태양광 발전설비를 운영하여, 연간 사용하는 전기 사용량의 평균 10.2%를 신재생에너지로 전환해 사용할 수 있다.

신재생에너지로 연간 351MWh의 전력을 생산해 3천5백만원의 전기요금 절감과 함께 이산화탄소 156t을 저감하는 환경개선 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도 군산시는 시민과 함께하는 에너지자립도시 조성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돼 46억원을 확보했으며, 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사업, 경로당 태양광 보급사업 등 각종 시민 지원사업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에너지자립도시 조성을 위해 주요 공공시설에 신재생에너지를 보급하여 에너지 수급체계를 친환경으로 개선하고 전기요금 등 운영비를 효율적으로 절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