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민 사건 “모든 게 재판을 통해 증명됐지만, 가혹한 상황은 변하지 않았다”
김정민 사건 “모든 게 재판을 통해 증명됐지만, 가혹한 상황은 변하지 않았다”
  • 최재성 기자
  • 승인 2019.10.13 01:5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 캡처
방송 캡처

 

[업코리아= 최재성 기자] 김정민 사건이 화제다.

7일 방송된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탤런트 김정민이 출연했다.

근황을 묻는 김수미의 질문에 김정민은 “공부도 하고 이것저것 많이 했다”며 2년 여간의 근황을 전했다.

서효림은 “정민이가 저보다 어린데 정말 착하고 성숙하다”고 칭찬했다.

이어 “그때 정민이랑 같은 저랑 같은 프로그램 출연하고 있었다. 문제가 꽤 돼서 힘든 시간이 있었을 텐데 아무한테도 티내지 않았다”며 김정민 사건을 언급했다.

김정민은 "재판을 통해 모든 것이 증명됐지만, 제 상황이 가혹한 것은 변하지 않았다"고 털어놓아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편 재판부는 손 대표에게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단 2019-10-13 07:36:34
어떻게 이런글을 올리지...
내가아는 내용은 혼인빙자 금품갈취인데...
나이많은사람 결혼을 전제로 엄청난 금액의 돈을받아(00억) 사용했다고 아는데 방송탓다는 핑계로 해어지자고 하고서는 그돈 꿀꺽할려다 다시방송타서 똥밢았다고 생각하는줄 알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