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프로듀싱 사상 최대의...?
미운우리새끼… 프로듀싱 사상 최대의...?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10.12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6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박수홍 어머니가 동우 지우 부녀와 같은 어린시절을 보냈다고 밝혔다.

마흔 파이브의 음원 녹음을 위해 녹음실로 찾아온 홍진영은 프로듀싱 사상 최대의 난관에 부딪혔다.

엎친 데 덮친 격 마흔 파이브는 홍진영 언니 홍선영의 피처링을 요구해 홍진영을 난감하게 만들었다.

결국 홍진영은 홍선영을 소환했고, 홍선영은 녹음실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승철은 “나랑 결혼해서 먼저 손 댄 게 우리 사회 재정이었다”며 “소소한 것부터 정리가 되더라. 아주 잘 살고 있다”고 밝혔다.

홍진영이 '마흔파이브'의 프로듀서를 맡았다.

메인보컬이, 허경환에서 김원효으로 바뀌는 모습이 그려져 웃음을 자아냈다.

홍진영은 허경환에게 가사 뒷부분 "있는데"와 "거야"만 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