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가 심사 기준으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보컬플레이2
에일리가 심사 기준으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보컬플레이2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09.2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채널A 보컬플레이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에일리는 오는 10월 초 방송된 채널A의 대학생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보컬플레이: 캠퍼스 뮤직 올림피아드’에서 김현철, 스윗소로우, 이석훈과 함께 심사위원으로 활약한다.

에일리가 심사 기준으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무엇보다 ‘트렌디함’이었다.

에일리는 “트렌디하면서도 마음을 울리는 음악으로, 음악을 통해 본인이 하고자 하는 말을 가장 잘 전달하는 뮤지션을 찾고자 한다”고 말했다.

물론 ‘보컬플레이2’에서만 볼 수 있는 ‘대학생만의 음악’ 특유의 ‘풋풋함’도 중요하게 여긴다.

에일리는 “가장 순수하고 솔직한, 대학생들만의 마음을 잘 드러내는 무대들을 ‘보컬플레이2’에서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에일리의 대학 시절 노래 영상은 여전히 유튜브 등을 통해 찾아볼 수 있다.

에일리는 “창피하기도 하지만, 그 시절 불렀던 노래들 중에는 아직도 제 마음에 가장 남는 곡들이 많다”며 “성장이 덜 되어 음악적으로 부족한 부분들이 많았지만, 그만큼 성장 가능성은 가장 컸다고 생각한다”고 돌아봤다.

에일리는 “아직도 유튜브 등지에 떠도는, 제 대학생 시절의 음악들이 들리면 그 때를 추억하면서 ‘아, 이 땐 이런 느낌으로 노래를 불렀지’라고 말하곤 한다”며 웃었다.

그러면서도 “가끔 필요할 때는 따끔한 충고와 조언이 있을 것”이라고 말한 에일리는 “우리 참가자들이 따끔함에 상처받진 않겠죠?”라며 대학생 뮤지션들을 걱정하는 따뜻한 면모도 보였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