産銀, 셀트리온그룹과『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 협약』체결
産銀, 셀트리온그룹과『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 협약』체결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9.09.18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국내 최초의 바이오헬스 산업 특화 협력모델 수립
산업은행- 셀트리온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약』 체결
산업은행- 셀트리온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약』 체결

 

[업코리아=권오경 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18일(수) 인천 송도 셀트리온 본사에서 셀트리온그룹(회장 서정진)과『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다.

본 협약은 정부의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전략,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국내 바이오헬스 혁신 벤처기업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 것으로,  이를 통해 셀트리온그룹과 산업은행은 바이오헬스 유망 중소기업을 공동 발굴하고 자금 및 경쟁력 제고방안을 제공하여 소재 국산화를 추진하는 등 국내 바이오헬스 산업이 실질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상호협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특히 본 협약은 국내 바이오헬스 산업의 선두주자인 셀트리온그룹이 산업은행과 더불어 참여하는 국내 최초의 바이오헬스산업 특화 협력모델로서 셀트리온그룹의 역량 및 네트워크와 산업은행의 기업금융 및 투자 플랫폼을 적극 활용, 시너지를 창출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산업은행은 이후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 조성과 셀트리온그룹 비전2030의 달성을 위해 ①셀트리온그룹과 공동으로 최대 2,000억원 규모의 바이오헬스 육성 펀드와 2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조성하고 ②바이오의약품·화학의약품 분야의 제품개발·설비투자자금을 지원하는 한편 ③산업은행의 벤처투자 플랫폼을 활용, 셀트리온그룹과 협력사들의 기술개발·이전·사업화를 주선하는 등 구체적인 협력에 나설 예정이다.

이동걸 회장은 이날 기념사를 통해, “금번 체결되는 협약은 글로벌 바이오 선도기업인 셀트리온그룹과 국내 대표 정책금융기관인 산업은행이 주도하는 최초의 협력모델로, 두 회사의 활발한 상호교류를 통해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을 위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산업은행은 향후 다양한 금융지원 확대를 통해 산업생태계 활성화를 지원하고 바이오헬스 선도기업과 사업협력을 강화하여 국내 바이오산업 혁신생태계가 정착되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산업은행은 바이오헬스 산업 전반에 대규모 자금을 공급 중으로 향후에도 다양한 직·간접 금융상품을 활용하여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을 통한 사람중심의 혁신성장 실현을 위해 주력할 예정이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