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신응암시장 트릭아트 설치로 이용객 흥미 유발
은평구 신응암시장 트릭아트 설치로 이용객 흥미 유발
  • 변진주 기자
  • 승인 2019.09.16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응암시장에서 촬영한 트릭아트 사진
[업코리아] 9월 초 응암동으로 새로 이사한 주부 A씨는 아이들과 함께 추석 제수용품을 구매하기 위해 집근처 전통시장인 신응암시장을 방문하고 처음보는 광경에 깜짝 놀랐다.

시장 통행로 전체가 작은 실개천에서 시작하여 계곡, 폭포를 거쳐 바다에 이르러 대표 포토존인 돌고래가 튀어오르는 트릭아트로 꾸며진 것이였다.

트릭아트는 그림에 입체감을 부여하여 그림이 마치 살아있는 것처럼 느끼게 만드는 설치 예술로 A씨는 “시장길에 그려진 돌고래를 아이들이 너무 귀여워한다. 앞으로도 신응암시장을 자주 이용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작년 순천에서 열린 도시재생한마당에서 트릭아트를 보고 우리 전통시장에 적용하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하여 재밌는 아이디어가 있으면 앞으로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