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설리는 자신의 연애 가치관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놨다.
‘오늘의 운세’ 설리는 자신의 연애 가치관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놨다.
  • 허우진 기자
  • 승인 2019.08.20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업코리아=허우진 기자] ‘오늘의 운세’는 지난 방송에서 ‘설리의 관상을 가진 여자’와 ‘달마대사의 관상을 가진 남자’의 소개팅 장면을 공개하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오늘의 운세’ 녹화에서 설리는 전화 연결을 통해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신동이 “달마대사 관상을 가진 남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라고 묻자, 설리는 뜻밖의 대답을 내놓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설리는 달마대사 관상을 좋아할 것’이라고 단언했던 예측 전문가들은 설리의 톡톡 튀는 대답에 진땀을 뺐다.

설리는 자신의 연애 가치관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놨다.

“앞으로는 외모나 나이 등을 따져가며 남자친구를 만나야 할 것 같다”라고 전하기도 했다.

통화 중 “내가 ‘오늘의 운세’ 소개팅에 나가야겠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