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한방’ 어려워하자 김수미는 재혼 안할거야라고 물었다 .
‘최고의 한방’ 어려워하자 김수미는 재혼 안할거야라고 물었다 .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08.20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N 최고의한방 방송화면 캡처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13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와 박준금이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을 위해 결혼전문회사를 찾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탁재훈은 놀란듯 "저는 안돼요. 조건이 제가 너무 그렇잖아요. 애도 있고"라며 어려워하자 김수미는 "재혼 안할거야?"라고 물었다. 

탁재훈은 김세희씨의 나이를 안 뒤 복잡한 심정을 내비쳤다.

김세희씨가 “용띠”라고 말하자 탁재훈은 “전 원숭이 띠다. 용띠와 원숭이띠가 잘 맞는다더라”며 호감을 드러냈다.

“우리 딸이 유머코드가 아주 뛰어나요. 재훈이 같은 애는 우리 남편 같은 코드예요”라고 말했다.

"저는 빨리 결혼이 하고싶은데 연애 할 수 있는 시간이 없으니까 '아 제가 앞으로 잘해드릴게요' 이러고 살았으면 좋겠다"고 결혼을 향한 간절한 마음을 드러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