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헌율 익산시장, 국화축제 준비 현장근로자 격려
정헌율 익산시장, 국화축제 준비 현장근로자 격려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08.13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염 속 익산 천만송이 국화축제 성공 개최 위해 구슬땀
▲ 익산시
[업코리아] 정헌율 시장은 익산 천만송이 국화축제의 성공개최를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정 시장은 지난 12일 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해 40도를 넘나드는 하우스 안에서 작품을 만들고 있는 직원과 근로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기온이 높은 낮 시간대에는 휴식을 취할 것을 당부했다.

익산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는 여름철 폭염에 대비해 품질 좋은 국화작품을 생산하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앞서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2억원을 투입해 895㎡ 규모의 스마트 하우스를 신축하고 대형 환풍기와 차광시설을 설치하는 등 온도 관리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7월부터 노지에 재배하고 있는 일부 구역에는 오전, 오후로 나눠 바닥에 물을 뿌리거나 점적관수를 통해 지온을 낮추고 이른 아침 관수하는 등 국화의 정상생육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중보 기술보급과장은 “더위 때문에 힘들지만 국화축제에 전시될 수많은 국화가 건강하게 잘 자라고 있어 기분은 좋다”며 “익산만의 차별화된 국화축제 개최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