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적 의한 역류성식도염, 입냄새-구내염의 원인… “구취 제거는 몸 속 치료부터”
담적 의한 역류성식도염, 입냄새-구내염의 원인… “구취 제거는 몸 속 치료부터”
  • 오세현 편집기자
  • 승인 2019.07.31 2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오세현 편집기자] 

입냄새와 구내염은 모두 입 안에서 느껴지는 불편감과 통증이라는 공통점을 공유하고 있다. 그래서 치료를 하겠노라 결심하면 우선 치과나 이비인후과를 찾는 사람이 상당수다. 그렇지만 구강 내부를 살펴보면 큰 문제가 없다고 들은 후 혼란에 빠지는 경우가 빈번하다. 그 이유는 바로 몸 속의 원인을 간과했기 때문이다. 구내염과 구취는 모두 몸 속에 생긴 담적으로 인한 역류성식도염의 영향으로도 생길 수 있다. 

앞서 언급한 입냄새나 구내염, 역류성식도염은 모두 동시에 나타나기도 하며 서로 연관돼 있다. 식사 중에 실수로 잇몸이나 혀를 씹어서 생긴 구내염이 아니라, 스트레스와 피로가 누적되고 면역력이 떨어져서 생긴 구내염의 경우 역류성식도염이나 입냄새를 동반할 가능성이 높다. 

또한 구강 내부를 깨끗하게 유지하려 너무 과도하게 혀클리너를 사용하거나 가글을 하는 경우, 항생제나 스테로이드 등의 약물을 과용하는 것 역시 입 안에 염증이나 건조증을 유발하며 냄새를 수반한다. 이러한 질환이 자주 발생한다면 몸의 전반적인 건강 상태를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장부에 열이 발생하면 입 주위나 혀에 염증이 생길 수 있다. 장부에 열이 쌓이는 경우는 크게 허증과 실증 두 가지로 나뉜다. 허증의 경우 과도한 걱정이나 긴장, 혹은 수면 부족으로 인해 생기며 실증은 기름진 음식, 음주 과다 등으로 인한 심장과 비위의 열과 담적이 역류성식도염, 구내염 그리고 구취의 원인으로 작용한다. 

따라서 장부의 열이 원인이 돼 발생하는 구내염이나 역류성식도염, 입냄새는 장부의 열을 내리고 기능을 강화하는 치료를 통해 근본적인 원인을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담적을 제거하고 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제대로 된 치료를 받는다면 만성 위염, 과민성 장 증후군 등의 동반 증상도 함께 호전될 수 있다.

역류성식도염, 구내염과 입냄새의 발생 원인은 이렇듯 복합적이므로 온 몸에 걸친 통합적인 방법으로 치료하는 것이 필요하다. 다양한 원인으로 몸 속 오장육부에 열이 쌓이면 여러 증상이 발생하기에 근본적인 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근본적인 치료는 단순히 연고를 바르거나 또는 입냄새 없애는법을 검색해보고 입냄새제거제를 쓴다고 되는 것이 아니다. 정확한 입냄새원인을 찾아서 입냄새제거를 하기 위해서는 먼저 입냄새 자가진단을 해본 후, 정도가 심한 것으로 나온다면 구취원인을 진단받고 입냄새클리닉을 찾아 치료를 받아보아야 한다. 

그리고 치료를 마친 후에도 평소 올바른 생활습관을 지켜야 오래 좋아진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인스턴트나 밀가루, 찬 음식 등을 되도록 삼가고 음주 및 흡연을 되도록 멀리하는 것이 좋다. 또한 적당한 운동을 통해 심신을 다스리면서 스트레스가 쌓이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 

체계적이고 정확한 진단을 통해 각기 다른 입냄새 원인에 따른 개인별 맞춤 구취 치료를 받는다면, 구취를 제거하고 장부의 불균형을 바로잡을 수 있다. 그리고 적절한 한약 복용과 침 치료를 통해 입냄새뿐만 아니라 구취 원인에 따른 여러 동반 증상 또한 치료할 수 있다. 

다만 의료 기관에서 상담 후 받은 처방이 아닌 인터넷에서 검색으로 얻은 정확하지 않은 정보를 무분별하게 따라할 경우 개인에 따라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도움말: 제일경희한의원 대표원장 강기원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