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 ‘뮤지컬 갈라 거리공연’ 함께해요
폭염, ‘뮤지컬 갈라 거리공연’ 함께해요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07.26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온 킹’, ‘겨울왕국’, ‘알라딘’, ‘모아나’ 등 어린이들이 선호하는 뮤지컬, 애니메이션의 곡으로 다수 편성
▲ 지난해 10월 시민안전테마파크 분수광장에서 뮤지컬 갈라 거리공연(브리즈)
[업코리아] 대구시는 오는 28일 팔공산 시민안전테마파크 분수광장에서 어린이동반 가족 피서객 등을 위한 뮤지컬 갈라 거리공연을 개최한다.

대구는 매주 수요일 오후 ‘젊음의 거리’인 동성로에서 개최하는 뮤지컬 갈라 거리공연 외에 어린이 동반 가족 피서객 등을 위한 공연으로 지역 공연분야 일자리 창출 및 공연산업 활성화에 실질적으로 기여하겠다는 취지다.

해발 1,000m가 넘는 팔공산의 동화지구에 위치한 시민안전테마파크는 2003년 대구지하철 화재참사를 계기로 건립된 안전체험장 외에도 그늘 및 공간이 많아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단위 피서객이 많이 찾고 있다.

고도가 100m씩 올라갈수록 기온이 0.5℃씩 낮아지는 점을 감안하면 시내보다 4~5℃ 정도는 낮기 때문에 더위도 피하고, 공연도 즐길 수 있으니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특히 이날 공연은 지난해 설립된 지역의 뮤지컬 갈라팀인 ‘뮤지컬플랫폼 제시카’에서 라이온 킹의 더 라이언 슬립스 투나이트 겨울왕국의 러브 이즈 언 오픈 도어, 렛잇고 알라딘의 어 홀 뉴 월드 모아나의 하우 파 아이 윌 고 등 어린이들이 선호하는 뮤지컬, 애니메이션의 곡으로 다수 편성되어 흥겨운 무대가 예상된다.

‘뮤지컬플랫폼 제시카’는 최근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대구의 날’을 맞아 광주 남부대학교에 위치한 대구 관광 홍보부스 앞에서 뮤지컬 갈라 공연을 펼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단체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어릴 때부터 문화공연을 많이 접해야 나중에 성장해서도 공연장에 가는 걸 어색해하지 않게 된다”며 “가족들과 함께 많이 찾아와 더위도 피하고 재미있는 공연도 보는 즐거운 시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