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병원,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 1등급.
예수병원,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 1등급.
  • 조인구 객원기자
  • 승인 2016.04.25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호남권 종합병원 중 유일 -
 

【업코리아=조인구 객원기자】예수병원(병원장 권창영)은 4월 25일(월)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이 발표한 ‘의료급여정신과 적정성 평가’에서 호남권 종합병원 중 유일하게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에서 예수병원은 종합점수 95.6점을 받아 평가 의료기관 전체평균 77.8점과 종합점수 동일종별 평균 89.1을 크게 상회하며 평가등급에서 1등급을 받았다.

특히 예수병원의 정신건강의학과 의사 1인당 1일 입원환자 수는 7.8명(의료기관 전체평균 46.8명, 동일종별평균 23.7명)이었고 간호사 1명당 1일 입원환자 수는 5.8명(전체평균 19.6명, 동일종별 평균 9.3명)으로 전체평균과 동일종별 평균 점수를 훨씬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전주 예수병원 권창영 병원장은 “예수병원이 심평원의 적정성 평가 l등급을 획득한 것은 그동안 예수병원이 환자안전과 의료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한 결과로 이번 심평원의 평가를 통해 예수병원의 의료급여 정신과 입원치료 서비스의 질적 우수성을 입증됐다. 앞으로도 사랑의 전통과 첨단의술을 바탕으로 환자들의 신뢰를 받는 병원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