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세플러스] 양띠의 2019년 07월 19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운세플러스] 양띠의 2019년 07월 19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 김수민 기자
  • 승인 2019.07.19 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김수민 기자] 2019년 07월 19일 양띠는 환부를 정확히 도려내야 새살이 살아 나듯, 어차피 손해 보는 것이라면 어영부영 하기 보다는 명확하게 입장을 정리한 후 정확하게 행동하는 것이 좋다.

55년생은 전문가의 조언으로 돌파구를 찾는다.

67년생은 당장 흑백을 가리려고 하지 말고 적당한 선에서 타협하라.

79년생은 기회는 자주 오지 않는다. 빨리 서둘러 복을 잡아라.

91년생은 잠시의 어려움에 낙심할 필요는 없다. 힘들게 이루어지겠지만 뜻대로 될 것이다.

03년생은 비어야 새로 생긴다. 가지고 있는 것들을 버리거나 정리하는 시간을 가져라.

또한 별자리로 알아본 오늘의 운세는 다음과 같다.

양자리(3/21~4/19) 는 심신의 안정이 최우선인 하루입니다. 우울해지는 경향을 조심하면 생활과 주위 환경이 안정 됩니다. 정서적으로 불안하기 때문에 취미생활을 위해 돈과 시간을 투자해야 합니다.

황소자리(4/20~5/20) 는 어떤 계획을 실행함에 있어 당신에게 온 특별한 행운으로 신속하게 밀고 나가는 것이 좋은 결과를 얻게 됩니다. 당신에게 리더십과 귀인의 도움을 받는 아주 좋은 운세가 왔기 때문에 매사에 미루지 말아야 합니다.

쌍둥이자리(5/21~6/21) 는 움츠리지 말고 두뇌로 승부해야 할 날입니다. 게으름은 절대 금물이며 자신감으로 승부해야 합니다. 도움을 원하는 사람을 도와주면 나중에 큰 이득이 되어 돌아옵니다.

게자리(6/22~7/22) 는 열정과 의욕으로 새로운 일에 도전을 하여도 좋습니다. 분주하게 움직여야 할 것입니다. 집중력도 좋아지고 센스가 넘치니 미루어 왔던 일들을 처리하기에 적기입니다.

사자자리(7/23~8/22) 는 희망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주변의 마찰이 심해 괴로웠던 마음이 모두가 당신을 이해하고 도움을 하루고자 하니 더할 나위 없습니다.

처녀자리(8/23~9/23) 는 현실을 인정하고 집착을 버려야 합니다. 오늘의 계획은 간단하고 순조롭게 세우는 것이 좋습니다. 높은 목표를 갖는 것은 좋지만 허황된 욕심을 버리고 분수에 맞게 성실하게 하루를 보내야 합니다.

천칭자리(9/24~10/22) 는 이상하다 싶을 정도로 안정감을 찾기 어려운 날입니다. 좋은 생각으로 일을 시작했지만 빗나가는 일도 많습니다. 신중히 생각하고 행동하지 않으면 좋지 않은 일이 생길지도 모르므로 주의하세요.

전갈자리(10/23~11/22) 는 임기응변과 설득력이 뛰어난 사람입니다. 당신은 예술적 본능과 외교적인 기질을 적절히 조화시켜 직장에서나 모임에서 의외의 성과를 올리게 됩니다.

사수자리(11/23~12/24) 는 분발할수록 능력을 인정받는 날입니다. 빈틈없는 계획으로 당신의 능력을 높이세요. 상대가 다가오기 전에 먼저 자신을 어필할 수 있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새로운 사람에게 좋은 호감과 인상을 남길 수 있으니 자신감을 갖도록 합니다.

염소자리(12/25~1/19) 는 매사에 신중한 것도 좋지만, 기운이 왕성해지니 욕심을 내어 보는 것이 좋습니다. 당신에게 기대를 하는 이들이 있다면 그에 부응하도록 적극적인 행동과 자신감이 중요합니다.

물병자리(1/20~2/18) 는 생활 패턴에 변화를 주어야 하는 때입니다. 자신감과 함께 성실함으로 승부를 건다면 반드시 좋은 결말을 낼 수 있습니다. 반면에 생각 없는 말실수로 인한 상황악화가 있을 수 있습니다.

물고기자리(2/19~3/20) 는 적극성을 갖고 나서지 않으면 손해를 보는 날입니다. 자신감을 갖고 대담하게 독특한 개성을 어필하는 것도 좋습니다. 문제가 생긴 원인을 해결하기 위해 올바른 판단을 할 수 있는 안목이 생기며 계획하고 있던 일을 실행할 수 있는 때입니다.

(출처=데일리운세/사주닷컴)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