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은지원은 오디션은 안봤다 개인적으로 미팅을...
‘아이돌룸’ 은지원은 오디션은 안봤다 개인적으로 미팅을...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07.13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제공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이돌룸'에서는 정형돈, 데프콘이 눈치보는 오디션 참가자 은지원이 출연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최근 진행된 ‘아이돌룸’ 녹화에서 은지원은 자신의 신곡이 위너 송민호의 작사, 작곡임을 밝혔다.

“회사에 들어가고 나서 마음에 맞는 프로듀서들을 만났다”며 그 중의 하나가 송민호라고 언급했다.

“민호가 트렌드를 많이 알고 있어서 그걸 접목하면 좋은 곡이 나올 것 같았다”고 송민호에 대한 음악적 신뢰를 드러내기도 했다.

MC 정형돈 데프콘은 “송민호가 은지원의 솔로 아버지, ‘송버지’라고 들었다”며 즉석에서 송민호에게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은지원은 "오디션은 안봤다. 개인적으로 미팅을 한번 해보고 오디션을 본다고 해서 한번 보고싶었다"며 인생 최초의 오디션이라고 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