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FC, 전반기 마지막 11라운드 승리로 장식
양평FC, 전반기 마지막 11라운드 승리로 장식
  • 최성종 기자
  • 승인 2019.06.24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평FC와 춘천시민축구단 경기 모습
[업코리아] 지난 22일, 춘천 공지천축구장에서 열린 2019 K3리그 ADVANCED 전반기 마지막 11라운드 경기 춘천시민축구단과의 원정경기에서 전·후반 각각 터진 정의찬 선수와 황재혁 선수의 연속골에 힘입어 2대1 승리로 장식하며, 최근 3연패 부진의 늪에서 빠져 나왔다.

양평FC의 첫 골은 전반 29분에 나왔다. 양평FC 김상우 선수가 상대진영 왼쪽에서 올린 볼이 상대 골키퍼 키를 넘었고, 문전쇄도하던 정의찬 선수가 빈 골대에 가볍게 다이빙 헤더로 선취골을 뽑았다. 이후 춘천시민축구단의 공격은 매서웠다. 동점골을 뽑기 위해 시종일관 양평FC 골문을 두드리던 춘천은 후반 77분 코너킥 상황에서 양평FC 문전으로 올린 볼을 양평FC 골대로 강한 헤딩으로 연결, 교체 투입된 양평FC 박지우 선수의 몸에 맞은 후 골키퍼와 뒤엉키면서 자책골로 들어갔다.

이날 승부는 극적인 순간에 나왔다. 전후반 90분이 넘어간 정규시간 이후의 추가시간. 춘천시민축구단 문전으로 로빙된 볼이 상대 수비수와 골키퍼 그리고 양평FC 공격수가 뒤엉키는 혼전 속에서 후반 교체 투입된 양평FC 황재혁 선수의 발 앞에 걸렸고 드리블에 이은 왼발 터닝 슈팅한 볼이 그대로 상대 골문을 갈랐다. 이 골로 지난 경기의 부진과 최근 연패의 늪에서 빠져나오는 극적인 결승골이 됐다.

이날 경기로 2019 K3리그 ADVANCED 전반기 경기가 마무리 되었고 양평FC는 11경기 4승 2무 5패로 리그 8위를 기록하며 갈수록 치열해지는 후반기 경기를 맞이하게 됐다. 후반기 첫 경기 파주시민축구단과의 12라운드 경기는 오는 29일 오후 5시 파주스타디움에서 펼쳐진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