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군산시 시민안전보험 가입 추진
2019년 군산시 시민안전보험 가입 추진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06.18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으로 인한 사고대비 시민안전보험 7월 시행”
▲ 군산시
[업코리아]군산 시민의 생활안전과 안전복지 향상을 위해 시가 발벗고 나섰다.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재난 및 사고로부터 피해를 입은 군산시민을 위한 시민안전보험이 7월부터 본격 시행되는 것.7월부터 시행되는‘시민안전보험’은 시가 보험사와 직접 계약하고 각종 자연재해 및 사고, 범죄피해 등으로 후유장해를 입거나 사망한 시민에게 보험금을 지급하는 단체보험이다.

가입대상은 군산시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시민이며, 보험료는 군산시가 전액 부담하고,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자동 가입된다.

세부 보장항목은 자연재해사망, 폭발?화재?붕괴?산사태 상해사망 및 상해후유장해, 대중교통이용 중 상해사망 및 상해후유장해이다.

또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 치료비, 강도상해 사망 및 후유장해, 성폭력 범죄 상해 위로금 등 총 9개 항목이 대상이다.

항목별 보장금액은 최대 1천만원으로, 타 보험 가입여부와 관계없이 중복 보험 수혜가 가능해 재난사고 피해를 입은 시민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된다.

지난 5월 군산시시민안전보험운영조례를 제정한 시는 시민이 보험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보험관련 세부 내용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강임준 시장은 “재난이나 불의의 사고를 당한 시민들에게 최소한의 경제적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도입한 안전보장제도”라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