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결승전, 우크라이나 불안한 상황... 반면에 대한민국 자신감 UP
축구 결승전, 우크라이나 불안한 상황... 반면에 대한민국 자신감 UP
  • 최재성 기자
  • 승인 2019.06.15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방송캡쳐
사진 : 방송캡쳐

 

[업코리아= 최재성 기자] 국내뿐만 아니라 전세계 축구인들의 관심을 끌고 있는 u20 대한민국 우크라이나의 월드컵 축구 결승전이 하루도 남지 않았다. 

이를 앞두고 이번 축구 결승전에 대한 전문가의 전망이 공개가 됐다.

최근 한 라디오 방송에서는 김병지 전 국가대표 축구 골키퍼를 통해 이번 대한민국 우크라이나 축구 결승전에 대해 전망을 했다.

이날 김병지는 “대한민국이나 우크라이나 국가대표팀은 애당초 우승후보로 거론되지 않은 팀이다. 그래서 우크라이나는 대한민국이 결승전에 올라온 것을 다행이라고 생각하고 있을 것이고, 우리나라도 우크라이나가 결승에 올라온 것을 다행으로 생각하고 있을 것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우크라이나는 이탈리아를 이겼지만, 중심수비수가 퇴장을 당해서 결승전에서 뛰지 못한다. 반면에 대한민국은 매 게임마다 다양한 전술과 선수들을 교체하면서 좋은 내용과 결과를 가져왔다”라고 분석했다.

또한 김병지는 “우크라이나는 핵심선수가 빠져서 불안한 상황이지만, 우리나라는 여러 선수들을 기용하면서 오히려 자신감이 붙고 체력적으로도 회복이 되어있을 상황이다. 그래서 오히려 대한민국이 5.5대 4.5로 유리할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전망했다.

그는 축구 결승전에 대해 “결국은 한 골 싸움이 될 것으로 본다. 1대 0으로 대한민국이 이길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감독이 먼저 수비를 하고 후에 공격을 할지, 아니면 처음부터 공격을 할지는 모르겠지만, 최종전이어서 실점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경기 운영을 한다면 안정 후 공격으로 나갈 것 같다”고 의견을 피력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