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제로페이 경남’ 릴레이 챌린지 시작
고성군, ‘제로페이 경남’ 릴레이 챌린지 시작
  • 김정호 기자
  • 승인 2019.06.11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일, 백 군수는 고성읍 내 청년 소상공인이 운영하고 있는 한 카페를 방문해 제로페이로 결제하고 청년 소상공인을 격려했다.
[업코리아] 고성군은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해 지난 10일부터 오는 28일까지 3주간 ‘제로페이 경남’ 릴레이 챌린지를 이어간다.

챌린지는 제로페이 결제 후 인증하고 다음주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11일, 첫 주자로 나선 백 군수는 고성읍 내 청년 소상공인이 운영하고 있는 한 카페를 방문해 제로페이로 결제하고 청년 소상공인을 격려했다.

백 군수는 다음 주자로 박용삼 군의회의장, 박일동 부군수, 배형관 행정복지국장을 지명했다.

이어 장날을 맞은 고성시장을 찾아 시장이용객들에게 제로페이 사용법을 설명하며 제로페이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백 군수는 “제로페이는 결제방법이 어렵지 않고 연말정산 시 40% 소득공제와 더불어 지역 소상공인 결제 수수료 0%가 가능한 1석2조의 사업”이라며 “앞으로 많은 군민이 동참해 모두가 상생하는 고성군이 됐으면 한다”고 했다.

한편, 고성군 내 제로페이 가맹점은 140여개소다.

제로페이 경남은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부담 완화를 위해 QR시스템을 적용한 계좌이체식 간편 결제방식이다. 20개의 은행사와 9개의 민간 간편결제 사업자가 참여해 제로페이 결제가능 어플리케이션이 다양하며 각 은행사별 혜택과 이벤트 행사가 진행 중이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