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북부소방서, 폭염기 화재·폭발사고대비 지도방문
울산북부소방서, 폭염기 화재·폭발사고대비 지도방문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06.11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까지 60개 위험물제조소 대상
▲ 울산광역시
[업코리아] 울산북부소방서는 오는 17일까지 최근 폭염으로 인한 화재·폭발사고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위험물제조소 등에 대한 지도방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추진대상은 총 60개소로 위험물 일반·저장취급소 12개소, 주유취급소 41개소, 기타 7개소 등이다.

주요 지도내용은 온도상승에 따른 위험성과 관리요령, 위험요인 사전 제거, 감독자 및 안전관리자 업무 철저, 시설기준 준수 등에 대해 안내하고, 안전관리 당부 서한문을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북부소방서는 상기 대상에 대한 지도방문과 함께 올 지난 4월부터 관내 대량위험물제조소등 197개소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해 오고 있다.

이인동 북부소방서장은 “폭염기 재난사고 예방을 위해 관계자의 안전의식 고취와 책임의식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라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