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일의 행복, 웹툰 인기의 비결은?
일주일의 행복, 웹툰 인기의 비결은?
  • 이동현 문화평론가
  • 승인 2016.02.05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툰만의 매력

[업코리아=세종대학교 이동현 문화평론가] 스낵 컬쳐의 대표 주자 웹툰, 더 이상 소수의 매니아 층만 즐기는 마이너 문화가 아닌 이제는 대한민국 국민 3명 중 1명은 이용하는 메이저 문화로 거듭났다. 그 원동력에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몇 가지 웹툰만의 매력을 뽑아 봤다.

ㅁ쉬운 접근성

필자가 처음 웹툰을 볼 당시에는 컴퓨터를 통해 네이버나 다음 사이트에 접속해서 웹툰을 봤다. 때문에 웹툰이 올라오는 시간이나 언제 시간을 정해서 한 번에 그날 웹툰을 몰아보는 경우가 다반사였다. 물론 그 당시에는 그 나름의 매력이 있었다. 때문에 웹툰 좀 본다 하는 사람들은 그냥 보지 않고 F11을 누르고 보곤 했는데 그렇게 보게 되면 몰입감이 훨씬 좋았다. 그러나 컴퓨터를 켜야 하는 번거로움과 같은 이유로 다른 날로 미루거나 안보는 날도 다반사 였다. 하지만 스마트폰이 발달로 터치 한 번으로 네이버 웹툰이나 다음 웹툰 등에 접속이 가능하게 되면서 언제 어디서든 웹툰을 볼 수 있게 되었다. 때문에 더 많은 사람들이 웹툰을 볼 수 있게 되었고 전 보다 더 많은 작품을 더 쉽게 접할 수 있는 것이 웹툰의 첫 번째 매력이다.

ㅁ구성(스크롤, 효과)

사실 만화라고 하면 과거에는 책으로 되어있고 오른쪽에서 왼쪽 아니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보는 구성이 대부분 이었다. 하지만 웹툰은 위에서 아래로의 구성을 가지게 되면서 전에는 없었던 표현방식이 가능해 졌다. 때문에 판타지나 액션 장르 위주의 웹툰은 이전 액션, 판타지 장르 류의 만화 보다 더 구체적이고 입체감 있는 표현을 통해 많은 독자들의 인기를 얻고 있다. 그리고 최근 들어 생긴 구성인데 컷 자체에 효과를 줘서 2D였던 웹툰이 3D 방식의 표현이 가능해졌다. 이는 과거 2011 미스테리 단편 ‘옥수역 귀신’ 편에서 호랑작가님이 선보이신 이후로 아주 큰 반향이 일었던 효과인데 이제는 적지 않은 작품에서 이러한 효과를 이용하고 있고 배경음악이나 컷을 이동하는 구성 역시 많은 작품에서 표현해 내고 있다. 이처럼 전에는 없었던 구성이나 효과가 웹툰의 두 번째 매력이다.

ㅁ소통

웹툰이 인기를 얻는데 있어서 큰 역할을 하는 기능 중 하나가 바로 소통이다. 과거 일방향적인 전달 형식보다 독자들과 작가님들의 소통을 가능하게 한 댓글기능이 웹툰만의 매력 세 번째이다. 가끔 웹툰을 볼 때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나 놓친 부분이 간혹 생기곤 하는데 웹툰을 다보고 댓글을 볼 때 알아채기도 하고 도움을 얻기도 한다. 또한 앞서 말한 것처럼 한 주 한주 작품을 보고 독자들이 후기를 남기고 작가님은 그것을 보고 소통하고 이런 식의 쌍방향적 소통은 더 나은 작품이 만들어지는데 있어서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생각한다. 물론 댓글 기능에 있어서 단점은 너무나 명확하고 큰 단점이 존재해 웹툰 전문 플랫폼 레진코믹스나 탑툰, 코미코등 에서는 이러한 댓글기능을 전혀 사용하지 않거나 제한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독자들의 피드백을 바로바로 받을 수 있는 댓글 기능은 웹툰만의 매력이라 생각한다.

그리고 무엇보다 매력이라고 칭하기는 조금 이상할지 모르지만 웹툰의 양적, 질적 향상이다.

과거에 비해 정말 다양하고 많은 웹툰들이 다른 곳에서 연재 중에 있고 작품의 질 역시 좋아졌다. 예전에는 각 요일에 한 두 개 정도가 대표작으로 그다지 많은 작품을 보지 않았는데 근래에 들어서는 정말 많은 작품들이 퀄리티 있고 높은 완성도를 보이고 있다. 때문에 이전 보다 더 많은 시간을 웹툰에 할애하지만 그 시간이 전혀 아깝지 않다. 또한 대학만화 최강자전 이나 베스트 도전 그리고 다양한 공모전 등 아마추어 작가님들에게도 많은 기회를 주고 있어서 앞으로 얼마나 더 좋은 작품들이 나올지 기대가 된다.

물론 이외에도 웹툰이 인기가 있는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필자는 뽑아본 매력은 이정도 이다. 웹툰 자체가 이전 칼럼에서 말씀드렸던 것처럼 웹툰에서 그치는 것이 다른 산업과의 연계가 가능하고 뿐만 아니라 드라마, 영화, 연극 등 다양한 장르로의 변화도 가능하기 때문에 웹툰 산업의 발전은 무궁무진하다. 때문에 이러한 웹툰의 특성이나 매력 덕분에 웹툰의 인기는 당분간 지속 될 것으로 보인다.

업코리아, UPKORE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