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능호행복마을만들기 소득증대사업장 준공식 개최
봉화군, 능호행복마을만들기 소득증대사업장 준공식 개최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05.30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가소득증대 및 지역경기활성화 기여
▲ 봉화군, 능호행복마을만들기 소득증대사업장 준공식 개최
[업코리아] 봉화군은 29일 소천면 분천2리 마을의 농·특산물의 가공과 안정적 출하를 통해 주민들의 소득증대와 지역경기활성화에 기여할 ‘능호행복마을만들기 소득증대사업장’ 준공식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 날 준공식에는 엄태항 봉화군수를 비롯해 황재현 봉화군의회 의장, 박현국 도의원, 권영준, 김제일, 엄기섭 군의원, 기관단체장,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진경과보고, 테이프 절단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능호행복마을만들기 소득증대사업’은 경상북도에서 시행하는 행복마을만들기 공모사업에 분천2리 능호 산타행복마을이 선정되어 도비 3억원과 자부담 3천만원으로 농산물 선별장, 두부제조 작업장, 저온저장고 및 공동작업장 설치를 완료해 앞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에 참석한 엄태항 군수는 “그 동안 마을의 우수한 농산물을 가공·보관할 작업장과 저장고 부재로 상품성 유지와 수급조절에 어려움이 많았지만, 이번에 준공한 소득증대사업장을 잘 운영해 지역 농산물의 상품성 제고와 가격 안정을 도모하고 다양한 판로 개척을 통해 산골철도관광의 메카로 발전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