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 수리기능자·한식대목수 이승진씨 직접 제작 원목테이블 부안군 기증
문화재 수리기능자·한식대목수 이승진씨 직접 제작 원목테이블 부안군 기증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05.25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화재 수리기능자·한식대목수 이승진씨 직접 제작 원목테이블 부안군 기증
[업코리아] 부안 출신 문화재 수리기능자이자 한식대목수인 이승진씨가 직접 제작한 원목테이블을 부안군에 기증했다.

부안군은 타 지역에서 오랫동안 대목장으로 활동하다가 자신의 고향인 부안군 행안면으로 귀촌한 이승진씨가 24일 ‘노치공법’으로 직접 제작한 규격 4m×0.83m의 원목테이블을 부안군에 기증했다고 밝혔다.

부안군은 기증된 원목테이블에 기증명패를 부착하고 부안군청 1층 민원과에 설치해 민원인의 편의를 제공하는 휴게용 테이블로 활용할 계획이다.

대목장 이승진씨는 “부안군청을 방문하는 많은 사람들과 작품을 공유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민원인 편의를 제공하는데 잘 사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