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 먼저 국내 최정상 밴드로 우뚝...
‘지코’ 먼저 국내 최정상 밴드로 우뚝...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05.24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PRM 제공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먼저 국내 최정상 밴드로 우뚝 선 국카스텐, 힙합 신을 넘어 국내 대중음악을 대표하는 프로듀서로 성장한 지코를 비롯해, SBS ‘더 팬’에서 1위를 차지한 카더가든과 2위인 비비가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또 신스팝 문법으로 젊음과 청춘을 노래하는 밴드 아도이, 알엔비 싱어송라이터 양다일, 4인조 록밴드 웨터, CJ 문화재단 ‘튠업’의 20기 뮤지션인 오존, 데이먼스이어, 우주왕복선싸이드미러 등 총 10팀이 새롭게 합류했다.

공연 관계자는 “최근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뮤지션들을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뮤지션들이 이번 2차 라인업에 이름을 올리면서, ‘파크뮤직’이 올 초여름 가장 가고 싶은 페스티벌로 자리를 잡고 있다”고 설명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