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그이’ 홍종현은 로봇처럼 살인적인 스케줄을 소화하고...
‘절대그이’ 홍종현은 로봇처럼 살인적인 스케줄을 소화하고...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05.24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폴로픽쳐스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SBS 수목드라마 ‘절대그이’(극본 양혁문/연출 정정화/제작 아폴로픽쳐스, iHQ)는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그이’, 사랑의 상처로 강철 심장이 되어버린 특수 분장사 ‘그녀’, 그리고 사랑을 놓치고 속앓이를 하는 ‘그놈’이 펼치는 SF인 척하는 로맨틱 멜로다.

홍종현은 로봇처럼 살인적인 스케줄을 소화하고, 철저히 짜인 계획에 자신을 끼워 넣는 인기 절정의 톱스타 마왕준 역을 맡아 까칠한 듯 여린 심성의 양면적 캐릭터를 열연하고 있다.

이와 관련 홍종현이 흙투성이 장독을 꼭 끌어안은 채 ‘항아리 사자후’를 터트리는 반전 모습이 포착됐다. 극 중 마왕준(홍종현)이 누군가의 텃밭 앞에서 땀을 뻘뻘 흘리며, 당황한 듯 억울한 듯 고함을 지르고 있는 장면. 핏대까지 세워가며 목소리를 높이던 마왕준은 장독 중 하나를 집어 들고는 “너 이거 몰라?! 명품 고추장이잖아!!”라며 꼭 끌어안는다. 과연 귀티 흐르는 톱스타가 뜬금없이 마당 구석에서 흙과 함께 굴러다니던 장독을 끌어안고 각별한 애정을 표현한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은 “홍종현은 멜로부터 코미디까지 다양한 장르를 능수능란하게 소화하는 배우다”라며 “이번 주 마왕준이 ‘톱스타’의 멋짐이 아닌, ‘한 남자’의 애잔함을 보여주며 공감과 재미를 끌어낼 예정이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