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이어 메이비는 전에는 공항에 혼자...
‘동상이몽2’ 이어 메이비는 전에는 공항에 혼자...
  • 박진환 기자
  • 승인 2019.05.24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동상이몽2 너는

[업코리아=박진환 기자] 지난 20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이 시청률 상승세를 나타내며 평균 시청률 1부 4.8%, 2부 6.5%(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 분당 최고 시청률 7.1%까지 오르며 굳건한 월요 심야 예능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윤상현♥메이비 부부가 공항을 찾았다. 앞서 윤상현은 “메이비가 단유 후 감정기복이 생겼다”며 “난 힘든 점이 있으면 이야기를 하면서 답답함을 해소하는데 아내는 혼자 삭힌다”고 안타까워했다. 이에 윤상현은 메이비, 아이들과 함께 하는 ‘공항 나들이’를 계획했다. 가끔 공항을 찾아 스트레스를 푼다는 메이비는 “공항에 와서 여행하는 사람들을 보고 그 기분을 느끼는 게 내게도 여행”이라고 말했다.

이어 메이비는 "전에는 공항에 혼자 왔는데 이번엔 가족과 오니 혼자가 아니라는 생각이 들어 마음이 좋아졌다. 어려운 일이 있으면 남편에게 말해야겠다는 생각도 들었다"라고 덧붙였다. 윤상현은 "결혼 초 아내가 외롭게 살았다는 생각을 했는데 이번에야 공항을 처음 데리고 가서 미안했다"고 눈물을 보였다.

한편 안현모♥라이머 부부는 임신과 육아에 대한 ‘현실 토크’를 나눴다. 안현모♥라이머는 함께 영화를 보며 휴일을 즐기던 중, 라이머 조카들과 만나게 됐다. 두 사람은 아이들과 함께 놀아주며 자연스럽게 임신과 육아에 대한 이야기를 이어갔다.

라이머가 "오늘 같은 휴일이면 아이들과 놀 수 있지만 평일에는 힘들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하자 안현모는 “특별한 날 날 잡아서 놀아주는 건 의미가 없다”며 “이벤트가 아니라 일상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