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으로 전파·반파 확정된 주택, 2019년 주택분 재산세 감면 결정
지진으로 전파·반파 확정된 주택, 2019년 주택분 재산세 감면 결정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05.23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피해 주택 2019년 재산세 전파 100%, 반파 50% 감면
▲ 포항시
[업코리아] 포항시는 지난 2017년 11월 15일 지진과 이후 발생한 여진으로 전파·반파 확정된 주택에 대해 2019년 주택분 재산세 감면을 내용으로 하는 ‘지진피해 주택에 대한 포항시 시세 감면 동의안’이 포항시의회 제261회 임시회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감면대상은 지진으로 멸실되거나 파손되어 전파 및 반파로 피해 확정된 주택에 해당되며, 감면규모는 8백여 건에 약 1억 원 정도로 예상된다.

피해유형별 감면율은 전파 주택에 대해 도시지역분을 포함한 재산세 100%, 반파 주택에 대해 50%이며, 2019년 7월과 9월에 부과되는 주택분 재산세에 적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시는 2017년 11월 15일 발생한 지진으로 멸실 또는 파손된 주택을 복구를 위해 건축하거나 대체취득하는 경우 주택 전체 면적에 취득세를 면제하고 있으며 취득세 감면실적은 96건에 1억1,100만원에 이른다.

포항시 관계자는 “전파, 반파 주택에 대한 재산세 감면으로 피해주민의 세 부담을 완화해 지진피해를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