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교육청-전주완산경찰서, 업무협약 체결
전북교육청-전주완산경찰서, 업무협약 체결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05.21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소년 상담소 ‘징검다리’ 운영과 관련한 업무협약 -
- 지역사회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에 대한 선도· 지원 활동 상호 협력 -

【업코리아=조인구 객원기자】 전북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21일 오후 5시 전주완산경찰서(서장 최종문)와 학교 밖 청소년 발굴 및 선도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도교육청은 전주완산경찰서 청소년 상담소 ‘징검다리’ 운영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학교 밖 청소년 발굴과 선도 보호 및 상담을 지원하고,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지역사회 일원으로 온전히 성장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주요협력 내용은 △지역사회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에 대한 선도· 지원 활동 상호 협력 △긴밀한 업무협력 체제 구축 △학교· 가정 밖 청소년 발굴 및 선도· 지원 방안 모색 등이다.

김승환 교육감은 “전북교육청은 학교 부적응을 사유로 학업을 중단한 학교 밖 청소년들의 기본 학습권 보장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지역 사회의 일원으로 온전히 성장할 수 있도록 선도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최종문 서장은 “완산경찰서가 운영하는 청소년 상담소 징검다리가 널리 알려져서 많은 학교 밖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소년 상담소 ‘징검다리’ 는 지난 2월 출범 이후, 매주 목요일 저녁 6시부터 전주 객사 ‘중앙살림광장’ 주변에서 청소년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상담을 진행해 왔다.

개소 이후 전주시 청소년 상담복지센터 정혜선 센터장이 1호 상담사로 나섰으며 지역 변호사, 청소년 전문상담사가 함께 참여해 청소년들의 각종 법률상담도 진행하고 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