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인천가좌 두산위브’ 900만원대 소형평형(69~109㎡) 1757가구 분양
두산건설 ‘인천가좌 두산위브’ 900만원대 소형평형(69~109㎡) 1757가구 분양
  • 윤지연 취재기자
  • 승인 2015.11.27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서구 가좌동에 10년 만에 대규모 브랜드 아파트 단지가 분양 중이어서 관심이 높다. 두산건설은 인천 서구 가좌동 주공2차 아파트를 재건축한 ‘인천가좌 두산위브’를 분양 중이라고 밝혔다.

‘인천가좌 두산위브’는 지하 2층~지상 27층, 16개 동, 전용면적 51~84㎡ 총 1757가구 규모로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785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주택형별 일반분양물량은 전용면적 ▲51㎡ 155가구 ▲59㎡ 277가구 ▲69㎡ 214가구 ▲84㎡ 139가구 등 785가구로 구성된다.

전 가구가 국민주택규모인 전용면적 84㎡ 이하의 중소형으로 구성되며 일반분양물량 785가구 중 646가구가 전용면적 69㎡ 이하의 소형으로만 구성돼있어 인근 인천 지역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여러 장점 중에서도 특히 교육시설이 탁월하다. 단지와 인접한 가좌초, 가정초, 제물포중, 동인천여중 등을 포함한 인근 11개 초∙중∙고교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어 학생 자녀를 둔 수요자들이 큰 관심을 가질 것으로 보인다.

뛰어난 교통여건도 이 단지의 장점이다. 인근에 위치한 경인고속도로 가좌IC를 통해 서울은 물론 인근 수도권 지역으로까지 이동이 편리하다. 여기에 2016년 7월 인천지하철 2호선 가재울역 개통이 예정돼있으며 지하철 7호선 석남선 연장(2020년 예정)도 예정돼있어 지하철을 이용한 대중교통도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분양관계자는 “인천 서구는 2007년 이후 청라지구나 가정지구, 검암지구 등 대규모 택지지구 위주로 공급이 이뤄졌지만 구도심인 가좌동에서는 2005년 분양한 한신휴플러스 이후로 공급이 전무한 상황으로 10년 만에 나오는 새 아파트에 관심이 높다”며 “주변으로 노후화된 아파트 단지들이 많아 내 집 마련을 희망하는 실수요자들의 문의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부평구 부평동 560-2번지 일대에 위치해있으며 입주는 2018년 2월 예정이다.

문의전화: 1661-4751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