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고테니스연맹 회장기 전국대회 김천서 개막
한국중고테니스연맹 회장기 전국대회 김천서 개막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04.22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중고테니스 최강자 가리자
▲ 한국중고테니스연맹 회장기 전국대회 김천서 개막
[업코리아] 제40회 한국중고테니스연맹회장기 전국중고남녀테니스대회가 오는 24일부터 5월 2일까지 김천시 종합스포츠타운 테니스장에서 열린다.

대한테니스협회가 주최하고, 한국중고테니스연맹이 주관하는 ‘제40회 회장기 전국중고남녀테니스대회’는 미래의 한국테니스를 짊어질 유망주 500여명이 참가해 코트 위 봄바람을 가르며 힘찬 스매싱 대결을 펼친다.

이번 대회가 열리는 김천종합스포츠타운 내 테니스장은 20여개의 실외 코트가 한곳에 모여 있고, 4개 면의 김천국제실내테니스장은 기상악화로 순연되는 일이 없이 대회를 진행할 수 있으며, 특히 대회 상황을 한눈에 지켜볼 수 있는 운영사무실은 효율적인 경기 운영을 가능케 해 테니스 관계자들 사이에서 최적지고 손꼽히고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들 중 제2의 이형택, 정현 같은 선수가 나올 것을 확신하며, 어린 선수들이 대회기간 중 편안하게 머물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