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참사 일반인희생자 5주기 추모행사
세월호 참사 일반인희생자 5주기 추모행사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9.04.16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월 16일(화), 일반인희생자 추모식 등 개최 -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16일 인천가족공원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5주기 추모식'에서 헌화와 분향을 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16일 인천가족공원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5주기 추모식'에서 헌화와 분향을 하고 있다.

[업코리아=권오경 기자] 4·16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4월 16일 오전 11시에 인천가족공원 세월호 추모관앞에서 희생자의 명복을 빌고,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국민안전의 날』과 연계한 일반인 희생자 추모식 행사가 개최되었다.

추모행사는 세월호 참사 일반인희생자 유가족 대책위원회가 주최하였으며, 희생자 유가족 및 일반시민을 비롯해 박남춘 인천시장과 이용범 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정부 대표 진영 행정안전부장관, 국회의원, 종교단체 대표, 기관ㆍ단체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5주기 추모식은 고인에 대한 묵념을 시작으로 유족대표, 인천시장, 중앙부처 대표를 비롯한 종교계 대표, 시의회의장 등이 하였으며, 추모공연, 헌화와 분향 순으로 진행하였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추모사에서 “국가가 당연히 지켰어야 할 소중한 생명을 지켜드리지 못해 유가족과 시민들에게 정말 미안하고, 무고하고 안타까운 희생을 결코 잊지 않겠다.”라며, “세월호 희생이 남긴 교훈을 더욱 값지게 하기 위해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나의 안전과 생명처럼 소중히 지키고 더욱 안전한 인천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이날 추모식 행사에는 인천시립 합창단과 그룹 부활의 김태원, 김동명이 참여하여 추모공연을 펼쳤으며, 희생자들을 기리기 위한 추모 리본 글쓰기, 리본 만들기 등도 함께 진행되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