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세플러스] 개띠의 2019년 03월 24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운세플러스] 개띠의 2019년 03월 24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 이재성 기자
  • 승인 2019.03.24 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이재성 기자] 2019년 03월 24일 개띠는 고민만 한다고 일이 해결되지 않는다. 직접 몸을 움직이는 행동이 필요하다. 하고 싶지 않은 일이라도 최선을 다해야 한다. 누가 알아주기를 바라고 하는 일 보다는 묵묵히 자신의 일을 하는 것이 좋다.

58년생은 설마가 사람을 잡는다. 사소한 일도 신중히 하라.

70년생은 수입은 늘고 지출은 적으니 자신에게 유리한 날이다.

82년생은 새 출발을 할 수 있는 계기가 생긴다.

94년생은 지치고 피곤하겠지만 오늘 할일은 끝까지 하라.

06년생은 피로감이 느껴진다면 하던 일을 멈추고 휴식을 취하라. 건강이 최선이다.

또한 별자리로 알아본 오늘의 운세는 다음과 같다.

양자리(3/21~4/19) 는 오늘은 신중함이 관건입니다. 특히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은 서로에 대한 진실이 부족하기 때문임을 자각하시고 진실한 마음으로 상대방을 대하길 바랍니다.

황소자리(4/20~5/20) 는 불가능이란 없습니다. 끝까지 노력하면 다소 어려운 문제도 해결할 수 있습니다. 실패에는 반드시 원인이 있으니 이성적인 생각으로 접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쌍둥이자리(5/21~6/21) 는 의욕을 너무 앞세우면 잘될 일도 풀리지 않을 때가 있으니, 한걸음 뒤에서 정황을 지켜보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술자리에서 자칫 술로 인한 실수를 범할지도 모르니 과음은 금물입니다.

게자리(6/22~7/22) 는 지루한 기다림이 아닌 미래를 위한 기다림이 필요한 날입니다. 당신에게 의미 있는 사람들을 위해 시간을 투자 하세요. 대인관계가 넓어지면 여러 분야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자자리(7/23~8/22) 는 긴장하며 준비했던 일이 성과를 내기 시작합니다. 도중에 문제가 발생하면 친구나 선배의 조언으로 협조를 얻으면 쉽게 해결의 열쇠를 찾을 수 있습니다. 오늘은 일에 있어서 공과 사를 정확히 구분하는 것이 이롭습니다.

처녀자리(8/23~9/23) 는 하고자 하는 일들이 막힘이 있고 괴로운 형상입니다. 즉흥적인 감각에 의지하지 말고 원칙에 입각하여 처리해야 합니다. 당신 뜻에 맞지 않는다 해도 여유를 가지고 관망해야 합니다.

천칭자리(9/24~10/22) 는 침착하게 행동 하여야 하며 당신의 성공 여부는 예리하고 융통성 있는 판단력에 달려 있습니다. 말과 행동이 일치하는 사람의 충고를 받아들여야 합니다.

전갈자리(10/23~11/22) 는 당신의 마음속은 온통 부풀어져 있어 상상 속의 세계에 빠져 있습니다. 지적 욕구를 채우는 재미에 푹 빠져보세요. 어떠한 시험도 응시해 본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입니다. 망설이지 말고 실천해 보세요.

사수자리(11/23~12/24) 는 고대하던 일들이 결실을 맺어줍니다. 서둘지 말고 차분하게 조금 더 기다리세요. 곧 완벽한 결실이 맺어집니다. 작은 실수가 화근이 될 수 있으니 긴장을 늦추지 말고 점검하십시오. 오늘은 계획을 더욱 신중하게 준비해야 합니다.

염소자리(12/25~1/19) 는 표면적으로 나타난 상황에 좌우되지 말고 신중하게 검토한 후 결론을 내려야 큰 실수를 피할 수 있습니다. 특히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은 서로에 대한 진실이 부족하기 때문이니 진실한 마음으로 상대방을 대하길 바랍니다.

물병자리(1/20~2/18) 는 남을 너무 믿는 자세보다는 미리 철저한 사전 답사를 한 후에 중요한 일을 결정해야 할 것입니다. 좋은 운을 섣부른 결정으로 인해 그릇 칠 수 있으니 오늘은 당신이 제일 심각하게 조심해야 할 부분은 바로 거래에 의한 계약이나 서류상의 문제입니다.

물고기자리(2/19~3/20) 는 오늘은 순조로운 시간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준비한 것이 있다면 실행에 옮겨도 좋을 듯 합니다. 스스로 깨닫지 못했던 잠재력과 아이디어가 샘솟는 시기입니다.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출처=데일리운세/사주닷컴)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