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세플러스] 양띠의 2019년 03월 24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운세플러스] 양띠의 2019년 03월 24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 이재성 기자
  • 승인 2019.03.24 0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이재성 기자] 2019년 03월 24일 양띠는 업무로 인하여 정신적으로 힘들 수도 있으니, 미리 대비하는 것이 좋다. 중간중간 휴식 시간을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유리하며, 무엇보다도 여유로운 마음으로 급하게 생각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다.

55년생은 새로운 일을 추진하기 좋은 날이다.

67년생은 원하는 것을 얻기가 쉽지 않겠다. 남보다 더 많이 애쓰고 노력해야 한다.

79년생은 기다리던 좋은 소식을 듣게 될 것이다.

91년생은 컨디션이 좋지 않은 편이다. 그 어느 때보다 과로하지 않는 것이 좋겠다.

03년생은 전진할 때가 왔다. 자신감과 힘이 넘치니 유리하게 전개된다.

또한 별자리로 알아본 오늘의 운세는 다음과 같다.

양자리(3/21~4/19) 는 오늘은 신중함이 관건입니다. 특히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은 서로에 대한 진실이 부족하기 때문임을 자각하시고 진실한 마음으로 상대방을 대하길 바랍니다.

황소자리(4/20~5/20) 는 불가능이란 없습니다. 끝까지 노력하면 다소 어려운 문제도 해결할 수 있습니다. 실패에는 반드시 원인이 있으니 이성적인 생각으로 접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쌍둥이자리(5/21~6/21) 는 의욕을 너무 앞세우면 잘될 일도 풀리지 않을 때가 있으니, 한걸음 뒤에서 정황을 지켜보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술자리에서 자칫 술로 인한 실수를 범할지도 모르니 과음은 금물입니다.

게자리(6/22~7/22) 는 지루한 기다림이 아닌 미래를 위한 기다림이 필요한 날입니다. 당신에게 의미 있는 사람들을 위해 시간을 투자 하세요. 대인관계가 넓어지면 여러 분야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자자리(7/23~8/22) 는 긴장하며 준비했던 일이 성과를 내기 시작합니다. 도중에 문제가 발생하면 친구나 선배의 조언으로 협조를 얻으면 쉽게 해결의 열쇠를 찾을 수 있습니다. 오늘은 일에 있어서 공과 사를 정확히 구분하는 것이 이롭습니다.

처녀자리(8/23~9/23) 는 하고자 하는 일들이 막힘이 있고 괴로운 형상입니다. 즉흥적인 감각에 의지하지 말고 원칙에 입각하여 처리해야 합니다. 당신 뜻에 맞지 않는다 해도 여유를 가지고 관망해야 합니다.

천칭자리(9/24~10/22) 는 침착하게 행동 하여야 하며 당신의 성공 여부는 예리하고 융통성 있는 판단력에 달려 있습니다. 말과 행동이 일치하는 사람의 충고를 받아들여야 합니다.

전갈자리(10/23~11/22) 는 당신의 마음속은 온통 부풀어져 있어 상상 속의 세계에 빠져 있습니다. 지적 욕구를 채우는 재미에 푹 빠져보세요. 어떠한 시험도 응시해 본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입니다. 망설이지 말고 실천해 보세요.

사수자리(11/23~12/24) 는 고대하던 일들이 결실을 맺어줍니다. 서둘지 말고 차분하게 조금 더 기다리세요. 곧 완벽한 결실이 맺어집니다. 작은 실수가 화근이 될 수 있으니 긴장을 늦추지 말고 점검하십시오. 오늘은 계획을 더욱 신중하게 준비해야 합니다.

염소자리(12/25~1/19) 는 표면적으로 나타난 상황에 좌우되지 말고 신중하게 검토한 후 결론을 내려야 큰 실수를 피할 수 있습니다. 특히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은 서로에 대한 진실이 부족하기 때문이니 진실한 마음으로 상대방을 대하길 바랍니다.

물병자리(1/20~2/18) 는 남을 너무 믿는 자세보다는 미리 철저한 사전 답사를 한 후에 중요한 일을 결정해야 할 것입니다. 좋은 운을 섣부른 결정으로 인해 그릇 칠 수 있으니 오늘은 당신이 제일 심각하게 조심해야 할 부분은 바로 거래에 의한 계약이나 서류상의 문제입니다.

물고기자리(2/19~3/20) 는 오늘은 순조로운 시간을 만끽할 수 있습니다. 준비한 것이 있다면 실행에 옮겨도 좋을 듯 합니다. 스스로 깨닫지 못했던 잠재력과 아이디어가 샘솟는 시기입니다.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출처=데일리운세/사주닷컴)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