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6만 인구 회복 운동 실천계획 보고회 개최
영암군, 6만 인구 회복 운동 실천계획 보고회 개최
  • 천승오 기자
  • 승인 2019.03.1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6만 인구 회복 운동 실천계획 보고회 개최
[업코리아] 영암군이 추진중인‘6만 인구 회복 운동’의 일환으로 인구정책 테스크포스팀을 조직한후 18일 부군수 주재로 첫 보고회를 개최했다.

영암군은 지난 2012년부터 6만 인구 붕괴를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인구가 감소해 작년말 기준 54,731명을 기록하며 6년간 약 5천여명의 인구감소를 보였다.

지속적인 인구 감소로 인해 영암군에서는 인구정책 종합계획 수립을 위해 2019 단기계획으로 6만인구 회복운동을 추진하고 인구정책 T/F팀을 구성해 신규 시책을 발굴하는 노력을 기울이는 등, 전 사회적 현상의 흐름이 되고 있는 인구감소를 늦추고, 인구의 유입 및 유입입구의 전출을 막는 것을 목표로 정책 로드맵을 그려 나가고 있다.

이번 보고회는 현재 우리군의 현황분석과 인구 증가 요소 분석을 통해 인구 증가 요소별 실천계획을 수립하고 이에 발맞춘 신규 발굴 시책들을 11대 중점 과제로 선정해 시행하고, 3개 분과 68개 사업을 추진하는 6만인구 회복운동 총괄 실천계획을 보고하는 것으로 시작하였으며 장기계획인 인구정책 종합계획으로 발굴된 38건의 신규발굴 사업에 대해 분과별 실무 협의회를 통해 지속적으로 보완 및 수정을 통해 실천 가능한 사업으로 발전시켜 나가는 것을 결의하는 것으로 마무리 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보고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6만인구 회복운동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 분과별 실무협의를 통한 의견 공유의 장을 마련해 우리군 실정에 맞는 실현 가능한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노력을 정주하겠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