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년을 기원한다”…안산시, 풍년농사기원제 열어
“풍년을 기원한다”…안산시, 풍년농사기원제 열어
  • 최성종 기자
  • 승인 2019.03.15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0년부터 매년 개최…전통문화 계승과 안산시민 무사·무탈 기원
▲ 15일 안산시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열린 ‘2019년 풍년농사기원제’에서 윤화섭 안산시장이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업코리아] 안산시는 올 한해 풍요로운 결실과 농업인의 화합을 기원하는 ‘2019년 풍년농사기원제’를 15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윤화섭 안산시장, 김동규 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250여명의 농업인이 참석한 가운데 민요와 농악을 시작으로 전통제례의식, 축사 등 다채로운 일정으로 진행됐다.

‘풍년농사기원제’는 농경사회의 민간신앙으로 내려오는 동제, 당제의 한 형태로 마을마다 조상신에게 풍농, 풍어, 제액을 청원하던 제례행사다.

지난 2000년부터 농촌지도자회, 농업경영인회, 생활개선회, 4-H지도자회 등 안산시농업인단체가 주관해 사라져가는 전통문화 계승과 안산시민의 무사·무탈을 기원하는 의미를 담고 매년 개최하고 있다.

윤화섭 시장은 “지난해 폭염과 가뭄 등 이상기온과 농산물 가격 등락으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학교급식과 로컬푸드 등 시민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고품질 농산물을 제공해 주신 농업인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을 통해 살맛나는 안산농업을 만들고, 농가소득 향상을 위한 다양한 농업정책을 펼쳐 농업인들을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