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세플러스] 소띠의 2019년 02월 13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운세플러스] 소띠의 2019년 02월 13일 오늘의 운세를 알아보자
  • 이재성 기자
  • 승인 2019.02.13 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코리아=이재성 기자] 2019년 02월 13일 소띠는 여행을 계획하기에 최적의 시기이다. 가고 싶은 곳을 염두에 두고 있다면 더 미루지 말고 이번 행동으로 옮기는 것이 좋다. 이럴때 한번 쉬어 간다고 생각하자.

49년생은 남에게 잘하는 것도 좋지만 가족을 먼저 챙겨야 한다.

61년생은 새로운 기회가 온다. 머뭇거리다가는 놓칠 수 있으니 잘 잡아야 한다.

73년생은 우길 일은 아니다. 마음을 열고 대화하라.

85년생은 따뜻한 정이 느껴져서 더 훈훈해지는 날이다.

97년생은 구태여 상대에게 맞춰서 더는 살 필요가 없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또한 별자리로 알아본 오늘의 운세는 다음과 같다.

양자리(3/21~4/19) 는 평소와는 다르게 예술적 감각이 발휘를 하는 날입니다. 업무나 과제에서 이를 잘 살리면 훌륭한 성과물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어떤 일이든 타이밍이 승부를 좌우합니다.

황소자리(4/20~5/20) 는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아 마음이 안절부절못합니다. 큰 욕심을 부리지 말고 상대가 원하는 근본적인 문제를 되짚어 보는 안목이 필요합니다. 오늘은 무엇보다도 긍정적인 사고가 곧 행운으로 이어짐을 명심해야 합니다.

쌍둥이자리(5/21~6/21) 는 남을 너무 믿는 자세보다는 미리 철저한 사전 답사를 한 후에 중요한 일을 결정해야 할 것입니다. 오늘은 조심해야 할 부분은 바로 거래에 의한 계약이나 서류상의 문제입니다.

게자리(6/22~7/22) 는 평소에 눈 여겨 두었던 아이템이나 생각을 좀 더 수정하면 누구도 생각지 못했던 새로운 일을 해낼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좋은 찬스를 얻게 될 것입니다. 대인관계나 회사에서는 언행에 일치하는 것에 주의해야 합니다.

사자자리(7/23~8/22) 는 모든 일에 서두를 필요는 없습니다. 문제는 해야 하는 여러가지 일들 중에서 어떤 일이 가장 중요한가를 판단하는 안목이 필요하죠. 심적인 여유가 필요합니다. 지금은 일상적인 일에만 성실히 임해도 문제가 없습니다.

처녀자리(8/23~9/23) 는 바쁘게 움직여야 이로움이 큽니다. 마음속에 담고만 있던 일들을 실천하기에 좋은 날입니다. 장애물은 있지만 목표를 향해 용기를 가지세요. 찬스를 놓친다면 후회만 남습니다.

천칭자리(9/24~10/22) 는 지혜로움이 관건인 하루입니다. 선배나 부모님의 조언을 구하면 뜻밖에 좋은 해결책을 찾을 수도 있습니다. 오늘은 정신적으로나 체력적으로 좋은 컨디션을 기대할 수 없으므로 자신의 능력을 벗어나는 일은 피하도록 하세요.

전갈자리(10/23~11/22) 는 오늘은 기분좋은 하루 입니다. 맑은 정신은 기분까지 상쾌히 하고 무슨 일이든 승승장구 합니다. 단, 너무 욕심을 부리면 실수를 저지르게 될 수 있으므로 의욕을 너무 앞세우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사수자리(11/23~12/24) 는 과욕은 금물입니다. 오늘은 변화가 이로운 날이 아닙니다. 따라서 새로운 일을 도모함에 있어서는 아무런 이익을 얻지 못할 것이므로 보류하는 것이 좋습니다.

염소자리(12/25~1/19) 는 오늘은 심신이 피곤하지만 유종의 미를 거두기 위해 조금 더 힘을 내도 좋을 때입니다. 이번 일로 성과를 올리면 내년엔 지위를 맡게 될 가능성이 큽니다. 모처럼의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물병자리(1/20~2/18) 는 하는 일마다 좋은 결과를 얻게 되겠으니 이로움이 많은 하루입니다. 좋은 운이 깃드는 때이니 만큼 새로운 일을 도모함에 있어서도 이로움이 따를 것입니다. 따라서 그 동안 계획하거나 바라던 일이 있다면 오늘 추진해 보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물고기자리(2/19~3/20) 는 의연한 마음을 가지고 매사에 임한다면 오히려 어려운 상황도 쉽게 풀어갈 수 있음을 상기하길 바랍니다. 매사 긍정적으로 살아가는 사람들은 작은 기쁨 속에서도 큰 행복감을 느끼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출처=데일리운세/사주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