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도 정책숲가꾸기 사업 추진
‘2019년도 정책숲가꾸기 사업 추진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02.1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높이고, 지속가능한 산림이용 토대 마련
▲ 남원시
[업코리아] 남원시는 올해 14억원을 투입해 대대적인 정책숲가꾸기 사업을 추진한다.

대상은 890ha의 인공조림지나 천연림에 대해 조림지풀베기, 어린나무가꾸기, 큰나무가꾸기, 덩굴제거 등 ‘나무의 나이에 맞는’ 사업설계·시공으로 산림자원의 가치증진 산림재해 그리고 기후변화에 대한 대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시는 매년 정책숲가꾸기사업을 통해 산림육성이라는 본래의 목적 외에도 재해예방, 고급목재생산, 야생 동·식물 서식환경 개선 등 경제·환경적 가치를 높이는 것은 물론, 본사업 참여근로자 연 6,000여명의 고용효과로 일자리창출에도 크게 기여 하고 있다.

또한 사업시 발생한 부산물은 화목 사용자의 땔감 등으로 이용토록 함으로써 목재의 활용가치를 높이는데 있다.

시 관계자는 “숲을 가꿔 주면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증대시킨다” 며 “지속적인 숲가꾸기를 통해 건강한 숲을 만듦으로써 산주에게는 산림소득 창출을, 시민에게는 산림복지 혜택을 누릴수 있도록 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