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선기 칠곡군수,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갬페인’ 동참
백선기 칠곡군수,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갬페인’ 동참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9.02.12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백선기 칠곡군수는 12일 천재어린이집에서 플라스틱 프리 챌리지 캠페인을 실시했다.
[업코리아] 백선기 칠곡군수는 플라스틱 쓰레기 감소를 위해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했다.

백 군수는 12일 천재어린이집에서 일회용 종이컵 대신 텀블러를 이용해 음료를 마시며 기념촬영을 하고 인증샷을 사회관계망서비스에 게재했다. 또 원생들과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고 텀블러를 사용할 것을 약속했다.

특히 이날 백 군수가 김소영양 눈높이에 맞게 무릎을 꿇고 텀블러 사용을 약속하는 모습은 신선한 감동을 줬다.

김 양은 백 군수에게“군수 할아버지 고래가 너무 불쌍해요. 고래집인 바다를 지켜주세요”라고 했다.

이에 백 군수는“텀블러를 사용하면 동물 친구들도 아프지 않고 고래집도 지킬 수 있다”며“조금 불편하더라도 친구들과 텀블러를 사용해 줄 것”을 당부하며 김 양과 새끼 손가락을 걸며 약속했다.

이어“플라스틱 등 일회용품 이용은 지금 세대뿐만 아니라 다음 세대에 더 큰 영향을 끼치는 문제임을 인식해야 한다”며“우리 아이들과 미래를 지키는 일에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은 세계자연기금과 제주패스가 시작한 환경운동으로 개인이 사용하는 텀블러 사진을 찍고 여기에 해시태그를 달아 SNS에 올려서 인증하면 게시물 1건당 1000원씩 적립돼 제주도 환경보전활동과 세계자연기금 등에 기부된다.

백 군수는 최영조 경산시장의 지명을 받아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게 됐다. 백 군수는 김영만 군위군수와 김형률 칠곡경찰서장을 지명했다.

칠곡군은 커피전문점 1회용품 사용 억제를 비롯해 사무실 머그잔 사용하기, 비닐봉지 대신 장바구니 사용 생활화, 우산 빗물제거기 사용 등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왔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을 점차 민간으로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