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라디오, 열심히 가사 보며 연습 이번에 내려요 고백했나? 퉁명스럽게 말하고 가버려
한혜진 라디오, 열심히 가사 보며 연습 이번에 내려요 고백했나? 퉁명스럽게 말하고 가버려
  • 최재성 기자
  • 승인 2019.01.12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방송캡쳐
사진 : 방송캡쳐

 

[업코리아= 최재성 기자] 안방극장 시청자들이 한혜진이 라디오에 등장한 것에 대해 관심을 표하고 있다.

이는 오늘 오후 엠비씨에서 재방송된 ‘나 혼자산다’에서 공개가 된 장면이다.

이날 한혜진은 라디오에 출연을 앞서 집에서 자자의 ‘버스 안에서’ 노래를 검색했다.

이는 그녀가 오늘 자신이 임시로 대신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노래를 부르는 코너에서 이를 부르기 때문이다.

이에 한혜진은 라디오에서 선보일 라이브를 위해 열심히 가사를 암기하며 연습을 했다.

이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보고 있던 배우 이시언은 “그때 그 노래 많이 들 좋아하지 않았냐?”라며 “나는 그때 버스 안에서 고백을 한 적이 있었다”라고 밝혔다. 

이에 한혜진은 “‘이번에 내려요?’라고 고백을 했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이시언은 “2년 동안 버스탈 때 봤던 여자인데, 어느날 가서 ‘저기요 남자친구 있어요?’라고 물었더니, ‘있어요’라고 퉁명스럽게 말하며 갔다”라고 대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날 그녀는 라디오에서 멋진 라이브를 소화해 수준급 노래 실력을 뽐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