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울교회, 전주시에 사랑의 성금 2000만원 전달
바울교회, 전주시에 사랑의 성금 2000만원 전달
  • 조인구 기자
  • 승인 2019.01.01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주시에 사랑의 성금 2000만원 전달

[업코리아] 전주바울교회가 어려운 이웃들의 행복하고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나눔에 동참했다.

전주바울교회 31일 동절기를 맞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사랑의 성금 2000만원을 전주시에 전달했다.

시는 전달받은 성금을 전주시에 거주하는 저소득 위기가정에 전달할 계획이다.

전주바울교회 관계자는 “지역이 있어 교회가 존재할 수 있다”라며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지역민을 돕고 함께 가는 것이 교회의 사명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에 관심을 가지고 나눔을 앞장서 실천함에 감사드린다”면서 “추운 겨울 이웃 간의 훈훈한 정이 담긴 귀한 사랑을 꼭 필요한 곳에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바울교회는 지역사회 및 지역주민과 함께 하기 위한 경로대학, 문화센터, 호스피스, 재가복지, 어머니학교 등 다양한 사회 프로그램을 적극 개발해 운영해왔으며, 바울선교문화센터를 시민에 상시 개방하여 문턱을 낮추어 지역사회와 상생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