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 속 과천시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 역할 톡톡
폭염 속 과천시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 역할 톡톡
  • 최성종 기자
  • 승인 2018.08.13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소득층 어르신 24분 대상으로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 펼쳐
▲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

[업코리아 - 최성종 기자] 과천시 갈현권역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저소득층 어르신을 대상으로 하는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이 폭염이 계속되는 날씨 속에서 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지난 3월부터 시작된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은 갈현동, 별양동, 문원동 등 갈현권역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어르신에게 과천시노인복지관에서 도시락이 지원되지 않는 주말동안 드실 반찬을 제공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과천시는 갈현권역 내 4곳의 반찬가게와 협약을 맺었으며, 반찬가게를 통해 현재 어르신 24분께 1주일에 5천원 상당의 반찬을 제공하고 있다.

보행이 가능한 어르신들은 과천시와 협약을 맺은 반찬가게 4곳 중 한 곳을 방문해 반찬을 직접 선택할 수 있으며,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께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나 자원봉사자가 전달하고 있다.

임정숙 갈현동 맞춤형복지팀장은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은 어르신들의 끼니 해결 부담을 덜어드리는 것뿐만 아니라,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께 반찬을 전달하면서 안부 확인도 할 수 있어 폭염피해 예방관리 차원으로도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과천시는 경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갈현동지정기탁금 유인길 아너 기금에서 5백만 원을 지원받아 주말 반찬서비스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